김종덕님의 음식시민의 행동이 푸드시스템을 바꿉니다(751)

2016. 4. 10. 07:10

음식시민의 행동이 푸드시스템을 바꿉니다(751)

오늘날 효율성이 중시되면서 농업에서는 산업형 농업이 생겨났고, 축산에서는 공장식 축산이 자리했습니다. 어업에선 대규모 양식이 확대되고 있습니다. 공장식 축산은 자연 축산에 비해 좁은 공간에서 많은 가축을 가둬 키우고, 성장촉진제, 사료개선, 항생제 등의 도움으로 성장기간을 단축하는데 성공했습니다. 공장식 축산은 사료를 단백질로 바꾸는 데에는 대단히 효율적이지만, 다음과 같은 문제를 야기하고 있습니다.

첫째, 공장식 축산은 식품안전과 건강에 부정적입니다. 밀식사육에 따른 질병을 예방하기 위해 사용하는 항생제, 또 각종 치료제 등이 동물들의 몸속에 잔류하게 되고, 그것이 최종적으로는 사람에게 영향을 끼치게 됩니다. 독일 라인 북부에서 밀식양계장에서 생산된 달걀을 분석한 연구에 의하면, 1/3에서 항생제인 모넨신이 다량 검출되었고, 18.2%에서 구충제인 니카바진, 6.9%에서 기생충제거에 사용되는 물질이 메티클로로핀돌이 검출된바 있습니다.

둘째, 공장식 축산은 환경에 부정적으로 영향을 미칩니다. 소의 대규모 사육은 엄청난 물을 소비하고, 또 가축의 분뇨를 양산하게 됩니다. 이것이 물 부족, 지하수 오염, 토양 오염, 지구온난화 심화 등을 가져옵니다.

셋째, 공장식 축산은 동물복지를 침해합니다. 공장식 축산에는 동물의 생태와 무관하게 사육하기 때문입니다. 효율적 관리와 비용을 줄이기 위해 밀식사육을 하면서 동물의 본성이나 생태를 존중하지 않는 가운데 키웁니다. 예컨대 돼지를 좁은 공간의 시멘트 바닥에서 키우고, 닭은 노닐거나 휏대에서 자는 것이 가능치 않은 케이지에 가두어 키웁니다.

공장식 축산이 이러한 문제를 야기하기 때문에 근래 들어 자연축산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자연축산은 공장형 축산이 도입되기 이전의 방식으로 동물을 사육하는 것인데, 그렇게 하려면, 음식시민 소비자들이 고기를 이전보다 적게 먹고, 제대로 생산된 고기에 대해 제값을 치루면서 고기를 먹어야 합니다. 이제 고기를 가격이 아니라 가치로 접근해야 합니다.

널리 공유해주세요.



김종덕님의 음식시민의 행동이 푸드시스템을 바꿉니다(750)

2016. 4. 9. 19:46

음식시민의 행동이 푸드시스템을 바꿉니다(750)

음식문맹으로 인한 피해에서 벗어나고, 사회적 차원에서 음식문맹이 야기하는 문제를 완화하려면, 사람들이 음식에 대해 능동적으로 성찰하고, 음식의 생산, 가공 유통, 소비과정에 적극적으로 개입하는 음식시민이 되어야 합니다.

음식시민이 되려면, 의도적인 노력이 필요합니다. 음식시민이 되려면, 음식을 다룬 책, 만화책, 동영상, 다큐멘타리 등을 접해 음식을 아는 기회를 가져야 합니다. 음식시민이 되려면, 음식을 가격이 아니라 가치로 접근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음식을 가치로 생각하면, 자신이 먹는 음식을 중요하게 여기고, 음식에 관심을 기울이게 됩니다. 음식시민이 되려면, 기본적 인권인 식량권, 동물복지 등 음식 쟁점에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습니다. 음식시민이 되려면, 농업에 관심을 가져야 합니다. 음식시민이 되는데 조리가 중요한데, 조리하면, 음식에 대한 생각과 태도가 달라지기 때문입니다. 음식시민이 되는데 음식교육이 중요합니다. 교육은 변화의 시작이기 때문입니다. 음식시민이 되는데 음식운동에 참여가 도움이 됩니다.음식운동에 참여하게 되면, 음식을 중심에 놓고 보게 되기 때문입니다.

음식문맹자가 음식시민이 되도록 하는데 개인적 노력도 중요하지만, 그러한 노력이 성과를 거둘수 있도록 국가 차원의 여건 마련이 있어야 합니다. 국가차원의 대응과 프로젝트가 필요합니다.

널리 공유해주세요.



김종덕님의 음식시민의 행동이 푸드시스템을 바꿉니다(749)

2016. 4. 8. 07:52

음식시민의 행동이 푸드시스템을 바꿉니다(749)

오늘날 음식문맹을 가져온 데는 개인적 책임도 있지만 구조적 요인도 작용했습니다. 구조적 요인으로 생산자와 소비자의 관계 단절, 먹을거리의 상품화, 싼 먹을거리의 대규모 공급, 먹을거리의 탈정치화, 음식에 대한 낮은 평가 등을 들 수 있습니다.

음식문맹의 피해로 당사자는 비만과 그로 인한 질병 등에 시달립니다. 이미 잘 알려진 대로 패스트푸드의 과잉 섭취는 비만을 가져오고, 비만은 심장질환, 결장암, 위암, 유방암, 당뇨병, 관절염, 고혈압, 무수정증, 뇌출혈의 원인이 되고 있습니다. 질병은 고통과 함께 개인에게 엄청난 의료비를 부담케 합니다. 패스트푸드 식사는 성적 저하, 언행의 폭력화, 행동장애를 가져오는 것으로 밝혀지고 있습니다. 또 패스트푸드에 들어 있는 각종 첨가물이 자폐증, 주의력 결핍 과잉행동 장애를 가져오는 것으로 지적되고 있습니다.

음식문맹자의 식생활은 지역농업에 해로운 결과를 야기합니다. 음식문맹자들은 가공식품, 인스턴트식품을 선호하는데, 이러한 선호는 조리하지 않게 함으로써, 지역농민들의 농산물 판매를 어렵게 하고, 그리하여 농민들이 영농을 계속할 수 없게 합니다. 가공식품과 인스턴트식품 선호는 또 오랫동안 지역에서 전해 내려온 지역음식을 사라지게 합니다. 또 음식문맹자들의 음식을 경시하는 식생활은 음식물 쓰레기를 많이 남겨 음식의 가치를 떨어뜨립니다.

음식문맹자의 식생활은 사회적 차원에서 문제를 가져옵니다. 비만과 이와 관련된 질병 치료는 국가차원의 보건 및 의료비가 늘어나게 합니다. 또 비만과 질병으로 인해 생겨나는 노동력의 질 저하와 이로 인해 늘어나는 복지비용도 문제입니다. 중증비만자들은 소득이 없거나 줄어들게 되면서 복지수혜 대상이 됩니다.

음식문맹의 결과로 가장 심각한 것은 음식문맹자의 식생활이 패스트푸드 산업의 성장에 일조하고, 그것이 보다 많은 사람들이 패스트푸드에 의존한 식생활을 하는 점입니다. 음식문맹이 야기하는 이러한 피해와 비용을 줄이려면, 음식문맹자를 음식시민으로 바꾸는 국가 프로젝트가 필요합니다.

널리 공유해주세요.



주간농사정보(제14호,2016.4.3 ~ 4.09.)

2016. 4. 7. 08:43
제14호


주간농사정보(제14호,2016.4.3 ~ 4.9.).hwp

주간농사정보 : 금주에 실천할 농업기술

     

본 메일은 회신이 되지 않으므로 문의사항은고객센터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발송하는 메일을 원하지 않으시면수신거부를 클릭해주십시오.
(우편번호: 54875)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농생명로 300



김치밥



'행복한 농장 이야기 > 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데리야키 버섯 두부덮밥  (0) 2016.04.13
대파 스크램블 볶음밥  (0) 2016.04.13
김치밥  (0) 2016.04.07
달걀완자전  (0) 2016.04.07
나물숙채비빔밥과 된장달걀탕  (0) 2016.03.26
햄버그 스테이크  (0) 2016.03.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