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농사정보(제15호,2016.4.17 ~ 4.23.)

2016. 4. 15. 22:51
제16호


주간농사정보(제15호,2016.4.17 ~ 4.23.).hwp

주간농사정보 : 금주에 실천할 농업기술

     

본 메일은 회신이 되지 않으므로 문의사항은고객센터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발송하는 메일을 원하지 않으시면수신거부를 클릭해주십시오.
(우편번호: 54875)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농생명로 300



오므라이스와 버섯구이



'행복한 농장 이야기 > 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개 달걀탕국밥  (0) 2016.05.01
김치참치샐러드주먹밥  (0) 2016.04.27
오므라이스와 버섯구이  (0) 2016.04.15
장조림주먹밥  (0) 2016.04.15
김치 카레 덮밥  (0) 2016.04.13
데리야키 버섯 두부덮밥  (0) 2016.04.13

장조림주먹밥



'행복한 농장 이야기 > 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김치참치샐러드주먹밥  (0) 2016.04.27
오므라이스와 버섯구이  (0) 2016.04.15
장조림주먹밥  (0) 2016.04.15
김치 카레 덮밥  (0) 2016.04.13
데리야키 버섯 두부덮밥  (0) 2016.04.13
대파 스크램블 볶음밥  (0) 2016.04.13

[20160415] 한살림서울 설레임보따리 담당자와 생산지 방문

오늘은~ 2016. 4. 15. 22:27


이른 아침부터 양평일정을 준비하기에 부랴 부랴 집에서 먹을 열무, 여러 쌈채소들 파종하고, 모종에 물 주고... 토종 씨앗이라고 받은 시금치를 다소 늦었지만(뭐~ 먹을 요량이 아니라 채종이니...) 함께 파종하고... 양평으로 고고씽~


남녘의 그리고 서울의 벗꽃은 이미 마무리되는 듯 하지만 아직 여기 양평은 만발한 상태 그대로인듯 싶습니다.


그러고보니 어딜 가도 벛꽃이 참 많이도 심어져있는듯 싶습니다. 쉽게 눈에 띄더군요. 날 좋은 오늘(15일) 회장님과 한살림 실무자와 함께 생산지 방문을 위해 쭈욱 돌아봤습니다.


일정은 점심을 먹고나서 22일(금) 한살림서울 설레임보따리 2016년도 신청 회원님들과의 만남 행사가 치뤄질 복지회관 방문으로 시작하여 이호석님, 신대우님, 생명부엌, 노국환 회장님, 김보영님(부재중으로 농장만 방문) 이홍건님의 농장을 거쳐 남양주에 계시는 이재권님 농장의 순으로 돌았습니다.






시간이 부족하여 이종덕님과 노태환님의 농장은 방문하지 못한게 다소 아쉽네요~



팔당생명살림 영농조합 내 제철채소작목반~ 꾸러미작목반의 대표 얼굴입니다. 노국환 회장님~



항상 긍적적이고 부지런하신 이홍건님


아~ 정말 목소리 커요~ 총무 말을 아주 우습게(?) 알면서도 어느새 할 건 또 다 하세요~ 목소리만큼 호탕함~이 장점이죠~ 형님~ 단체 카톡방을 비롯하여 답글 좀 꼬옥 달아주세요~ 형수님께 좀 배우시고요~ 읽지만 마시고요~




웃음과 여유로움의 이재권님~ 우리 제철작목반에는 작년부터 결합하셨지만 시간 약속은 칼처럼 잘 지키시지요~ 단체 카톡방에 공지 올리면 문자로 답 주지 마세요~ 제가 다시 옮겨야 해요... ㅎㅎㅎ



젊은 농부? 어부? 경계가 왔다갔다 하는 블루베리 농부 이호석. 올해 몇몇 품목이 늘어났죠~ 계속 괴롭혀 품목을 좀 더 늘려야겠습니다. ㅎㅎㅎ



며칠전에도 비가 왔는데 비가 왔는지 안왔는지 영 시원치 못했는데 주말인 내일은 다소 많은 비가 예상된다고 하네요~


아침 일찍 농협가서 땅콩 멀칭비닐 구입하고 서둘러 두둑을 만들어야 겠습니다. 가능하다면 오늘 피를 벗겨 물에 담가논 땅콩을 심으려하는데... 될까? 안될끼? 된다!


피곤하다. 포천-양평 왕복이 다서 버겁다. ㅠㅠ

김종덕님의 음식시민의 행동이 푸드시스템을 바꿉니다(756)

2016. 4. 15. 07:33

음식시민의 행동이 푸드시스템을 바꿉니다(756)

오늘날 음식같지 않은 음식이 온전한 음식의 설자리를 빼앗고 있어 음식세계에도 그라샴(Gresham)의 법칙 “악화가 양화를 구축한다(Bad money drives out good)”가 나타나고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가정에서, 지역에서 배려에 기초한 음식, 시간과 공간과 문화의 맥락을 가졌던 음식 등이 사라지고, 생산자와 생산과정이 숨기어진 정체불명의 음식, 1회용 음식, 이윤에만 초점을 맞춘 음식, 인공첨가물 등이 가미된 음식, 싸구려 음식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이러한 현상이 일어나는 데는 한편으로 음식을 상품화하고, 음식을 지역을 넘어 세계시장으로 유통한 식품산업이 작용했고, 다른 한편으로 그러한 음식을 선호하고 애용한 소비자들의 식생활이 기여한바 큽니다. 소비자들의 음식구매가 투표로 작용하기 때문입니다.

나쁜 화폐가 여러 측면에서 부정적이듯이 문제음식은 사람의 건강, 환경, 문화, 지역경제 등에 부정적 영향을 끼칩니다. 문제음식이 더 많은 문제를 야기하기 전에 문제음식의 확산에 일조하고 있는 소비자들이 자신의 음식섭취에 대해 반성하고, 온전한 음식을 확산시키려는 의도적 노력이 필요합니다. 이제 먹을거리 소비자들이 문제 음식 확산의 공범자에서 벗어나 온전한 음식을 지키는 공동생산자가 되어야 합니다.

널리 공유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