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전통음식체험~! 고종임금님이 즐겨 드시던 '맥적' 만들어봐요~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구암모꼬지터'는 가족이 운영하는 농가체험 맛집입니다.

신은정 대표(51)와 이상림(28)모녀가 주로 음식체험을 담당하고 남편은 유기농 농사를 지어 채소들을 공급하죠.

신은정 대표는 농촌진흥청의 향토음식자원화사업에 도전해 체험장을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모꼬지'는 '잔치'의 순우리말입니다.


지난 8월 11일, 남양주시농업기술센터에서 신청받은 가족 체험단에 참가해

구암모꼬지터에서 조선시대 고종임금님이 즐겨드셨던 '맥적'을 만들어봤습니다.

'맥적'은 불고기의 시초로 간장대신 된장에 돼지고기를 양념하는 우리 전통 음식입니다.

 

 선조때부터 살아왔던 9천여㎡의 땅에 비어있던 축사를 신축하여 학생, 주부 등 체험객을 받고 있습니다.

10인이상이면 신청할 수 있습니다. 맥적, 장아찌 등 두가지 요리 만들기와

점심식사를 포함해 1인당 체험비는 대략 2만5천원 내외입니다.

 

 

 맥적 재료
돼지고기(목살) 600g, 실파(또는 달래) 20g, 부추 20g, 마늘 30g(4~5톨)

 
고기양념
된장 2큰술, 물 2큰술, 진간장 2작은술, 술 2큰술, 조청 3큰술, 설탕 1큰술, 참기름 2큰술, 깨소금 2큰술

 부추, 실파는 송송 썰어놓습니다.

 

된장에 물을 넣어 묽게 푼 후 분량의 고기 양념을 넣어 양념장을 만듭니다.

양념장에 송송 썬 실파, 부추를 넣습니다.

1cm두께로 썬 돼지고기 목살은 정육점에서 미리 눌러옵니다.

이제 고기를 양념장에 넣어 버무려 줍니다.

 

 신은정대표를 도와 따님이 가족체험단에게 맥적 만드는법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마당에 준비한 참나무숯불에 양념이 밴 돼지고기를 굽습니다. 한 번 뒤집어 마저 익히면 완성!


구운 '맥적'과 우엉장아찌, 오이절임, 양파절임, 고추찜, 유기농 쌈 등으로 맛있는 점심 식사를 했습니다.

9가지 반찬이있어서 '구암'이라더군요. 아이들은 식사 후 주변 수영장에서 물놀이도 즐겼습니다.

 

 

장아찌, 전통 장만들기, 김치만들기 등 음식만들기 체험과 농사 체험, 민박 등

구암모꼬지터에서는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마당 한쪽 곁 장독대에선 간장, 된장, 고추장이 맛있게 익어가고 있었습니다.

전통음식과 농촌체험을 즐길 수 있는 구암모꼬지터에서 가족과 함께 즐거운 한때를 보냈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