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농업,‘맞춤형교육’으로 전문화

대학 등 전문교육기관 15과정 신설, 교육비 지원
친환경농업인이 원하는 시기에 맞춤형 교육을 받을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된다. 전라북도는 유기농 실천기반인 토양에서부터 재배기술, 가공, 시장정보에 이르기까지 벼, 채소, 과수. 축산 등 다양한 품목을 가지고 연중 교육을 실시, 신청을 받는다.

한국식품정보원 등 전문기관서 단계별 맞춤형 교육
이번에 선정된 교육기관은 농업인재개발원에서 전국 교육기관을 대상으로 농업인교육 우수프로그램 분야에서 6개 기관이, 친환경 농업교육 우수프로그램 과정에서 7개 기관이 엄격한 공모를 거쳐 선정됐다. 한국식품정보원, 사)환경농업단체연합회 등 차별화되고 실용적인 교육으로 명성이 높은 단체들이 선정됐으며, 친환경농업인 기술 숙련도 및 친환경농산물 인증 정도 등에 따라 단계별 맞춤형 교육이 이루어진다. 교육내용은 친환경농업을 처음 접하는 경우 기초과정, 저농약 인증을 받은 농가는 입문과정 , 무농약 이상 생산하는 경우 심화과정 등으로 구분해 다양한 실용 기술을 익한다.

총 1천명 대상, 교육비 30%만 부담
교육계획은 1,000명으로 이론 이외에 현장실습 및 선진지 견학과 자유토론 등 알차고 흥미로운 프로그램으로 진행되고 교육비의 30%만 농업인이 부담한다. 전라북도는 체계화된 교육과정을 통해 도내 많은 친환경농업인이 농한기를 이용, 적극 참여하여 기술력을 배양하고 농가소득 향상을 위해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교육을 원하는 농업인은 가까운 도 및 시ㆍ군(읍ㆍ면)의 친환경농업부서에 문의하면 알 수 있고, 농업인재개발원(http://www.agriedu.net)에서도 정보를 얻을 수 있다. 한편 도내 저농약 이상 인증을 받은 친환경농업인은 11,402명으로, 이들이 받은 인증면적은 12,285ha로 지난해부터 저농약 신규인증이 폐지됨에 따라 무농약, 유기단계로 전환하기 위해 전문화된 교육의 필요성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문의 : 친환경유통과 ☎ 280-4625
[출처 : 전라북도 인터넷 뉴스 "전북은 지금" http://inews.jb.go.kr]

저작자 표시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