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총선. 내겐 무슨 의미가 있을까?

오늘은~ 2016.04.13 23:27

오늘(4.13)은 총선이 있는 날입니다. 지금 이시간 총선결과가 나오고 있습니다.


그러한 결과가 과연 나에게, 내가 알고 있는 모든 분들, 더 나아가 우리 사회/ 국가에 무슨 의미가 있는지 머리가 다소 아픈 하루입니다.


비가 왔다고 하는데 헐~ 아침인데도 이미 비 흔적은 어디 있는지... 


비가 오려면 시원하게 와야 하는데 그렇지 않았네요~ 봄 가뭄에 간절히 기다려 지는 봄 비~~~


오늘 아침 선거를 마치고 직파를 하려 하지만~ 그래도 함께 모종을 준비하면서 설설~ 보낸 하루였습니다. 주말 비를 기다려 봅니다.




개인적으로 올해 첨 심어보려는 팝콘 옥수수입니다.



작년과 올해도 판매용으로는 다소 힘들지만 채종을 위해서 키작은 수수도 모종을 준비합니다.



역시 작목반이 아닌 개인작물입니다. 아마란스... 처음 재배해봅니다. 뭔 씨가 이리 작은지??? 밥할때 섞어 드실 수 있는데... 씨앗을 뿌리는데 작은 바람에도 날릴 정도라니... 헐~



이외에도 집에서 먹을 요량으로 얼갈이배추, 아욱, 근대도 모종 준비했습니다. 내일은 이달 말 심을 깻잎밭과 집에서 먹을 채소 심을 밭 만들예정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