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덕님의 음식시민의 행동이 푸드시스템을 바꿉니다(779)

음식시민의 행동이 푸드시스템을 바꿉니다(779)

지구차원의 지속가능한 식량과 관련해 두 가지가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하나는 식량의 수확과정에서 생기는 감손, 즉 food loss 이고, 다른 하나는 음식의 소비과정에서 일어나는 낭비, 즉 food waste입니다. 식량의 감손과 낭비 때문에 먹을거리 생산자들이 더 많은 일을 하고 있고, 땅을 더 많이 활용하고 있으며, 더 많은 사람들이 굶주리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경우 food loss 보다 food waste가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음식물 쓰레기로 인한 식재료 자원낭비, 음식물 처리비용만 1년에 20조원 가량 됩니다. 음식물 낭비를 줄여 음식물 쓰레기 및 그 처리와 관련된 이 비용을 줄인다면, 사람들이 지금보다 더 좋은, 더 온전한 음식을 즐길 수 있습니다. 그럴러면 음식을 가치로 보아야 합니다.

food waste를 줄이는 문제와 관련해 음식물 잔반을 하나도 남기지 않는 발우공양 식사법과 불교정토회가 펼치고 있는 빈그릇운동을 주목할 필요가 있습니다. 또 슬로청춘이 소개한 규격외 농산물을 조리해 나누는 푸드디스코, 생선부위를 일부만 먹고 나머지를 버리는 것이 아니라 생선부위를 전부 활용하는 슬로피쉬 조리법(사진)도 주목할 필요가 있습니다.

널리 공유해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